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전체메뉴

주요콘텐츠

뒤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제조혁신 열쇠는 스마트공장···3만 개 로 확대"

2018.12.14
임보라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경남을 방문해 제조업 혁신 정책을 발표했습니다.
제조혁신의 열쇠는 스마트공장에 있다며, 이제는 중소기업으로 확산시킬 때라고 강조했습니다.
정유림 기자입니다.

정유림 기자>
전국을 순회하며 경제 행보에 나선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경남 지역을 찾았습니다.
문 대통령은 우리나라를 제조업 강국으로 이끌어 온 중심지가 바로 경남이라며, 이곳에서 제조업 스마트 혁신의 첫발을 내딛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우리도 제조혁신으로 경쟁력을 높이고 제조업 강국으로 재도약할 때입니다. 혁신성장과 일자리 만들기를 위한 제조혁신은 더 이상 미룰 수도, 피할 수도 없는 과제입니다."

문 대통령은 제조혁신의 열쇠로 스마트공장을 꼽았습니다.
그러면서 이제는 더 많은 중소기업이 스마트공장을 확산시켜야 할 때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제조혁신의 관건은 중소기업입니다. 대기업은 이미 자체적으로 스마트공장이 많이 도입되어 있기 때문에 이제 중소기업으로 확산시킬 때입니다."

문 대통령은 내년도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 예산으로 1조2천86억 원을 배정했다며, 2022년까지 스마트공장을 3만 개로 늘릴 것이라고 공언했습니다.
제조업 생산의 70%가 산업단지에서 이뤄지는 만큼, 스마트공장도 산단 차원으로 추진되는 것이 보다 효과적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제조업 현장에서 일하는 노동자가 중심이 되도록 일터도 혁신하겠단 뜻을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지난달에 발표한 '조선업 활력 제고방안'과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 전략'에 이어 곧 내놓을 '자동차 부품산업 지원대책'도 경남 경제 발전에 활력이 될 것이라며,
(영상취재: 채영민, 김태우 / 영상편집: 김종석)
정부도 경남의 도전을 응원하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남부내륙 고속철도'가 경남도민의 숙원사업인 것을 잘 알고 있다면서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를 곧 결정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TV 정유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