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뉴스콘텐츠

KTV 대한뉴스 매주 월~금요일 19시 30분
"대외 불확실성 여전···취약차주 금융부담 완화"
회차 : 1072 방송일 : 2022.10.13 재생시간 : 02:09 미니플레이

김용민 앵커>
정부는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한국은행의 '빅 스텝' 금리 인상에 따른 대응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방기선 기획재정부 1차관은 대외 불확실성이 여전하다며, 취약차주의 금융부담을 덜어줄 지원 방안을 차질없이 이행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채효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채효진 기자>
거시경제금융회의
(장소: 13일, 은행회관 (서울 중구))

방기선 기획재정부 1차관 주재로 열린 거시경제금융회의.
방 차관은 한국은행의 두 번째 '빅스텝' 금리 인상에 따른 금융시장 영향은 제한적이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대외 불확실성이 여전해 경계태세를 늦출 수 없다고 진단했습니다.

녹취> 방기선 / 기획재정부 1차관
"미국 9월 소비자물가지수 발표와 11월초 미국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의 금리 결정 등 경계태세를 한 치도 늦출 수 없는 상황입니다."

그러면서 방 차관은 정부의 선제적 대응을 강조했습니다.
먼저 주식시장 변동성 완화를 위해 증권시장안정펀드 매입약정 체결 등을 신속히 진행합니다.
회사채·기업어음시장 지원 프로그램 매입여력은 6조 원에서 8조 원으로 늘립니다.
기업 자금조달시장과 제2금융권 자금시장 상황도 주기적으로 점검합니다.
또 정부는 강달러 등 대외여건 악화의 부정적 영향을 완화하는 데 힘씁니다.
경상수지의 구조적 체질을 개선할 새로운 대책을 신속히 마련합니다.
유턴기업·외국인 투자 기업을 유치하는 한편 세계국채지수 WGBI 편입 등 국내 투자 매력도를 높이는 노력도 이어나갑니다.
정부는 특히 금리 인상에 따른 취약차주의 금융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맞춤형 금융지원 방안을 차질없이 이행할 계획입니다.

녹취> 방기선 / 기획재정부 1차관
"안심전환대출을 확대 공급하는 한편 주택금융공사의 저금리 전세대출 한도도 확대하였습니다."

저소득 청년층 안심전환대출 금리를 추가 인하하고 신속채무조정 청년 특례프로그램 운영도 추진해 나갑니다.
(영상제공: 기획재정부 / 영상편집: 김종석)

KTV 채효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