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뉴스콘텐츠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기준금리 연 3.5%로 동결···"경기 불확실성 높아"
등록일 : 2023.10.19 18:11
미니플레이
임보라 앵커>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현재 수준인 3.5%로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지난 2월 이후 6회 연속 동결인데요.
이스라엘-하마스 무력충돌 등으로 경제 불확실성이 커졌다는 설명인데, 앞으로 상당기간 긴축기조를 지속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유리 기자입니다.

김유리 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19일 통화정책방향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3.5%로 동결했습니다.
지난 2월 이후 여섯 차례 연속 동결입니다.
한은은 주요국 통화정책 긴축기조 장기화와 이스라엘·하마스 사태 등으로 글로벌 경기 불확실성이 높아졌다고 분석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물가상승률 둔화 속도도 당초 예상보다 더딜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긴축기조를 이어가겠다는 겁니다.

녹취> 이창용 / 한국은행 총재
"물가상승률의 둔화 속도가 당초 예상보다 완만해질 것으로 전망되고 가계부채의 증가 흐름도 좀 더 지켜볼 필요가 있는 만큼 기준 금리를 현재의 긴축적인 수준에서 유지하면서 (점검해 나가는 것이 적절하다고 판단했습니다.)"

또 국내 소비 회복세는 다소 느린 모습이지만 수출 부진이 완화되면서 성장세가 완만한 개선 흐름을 이어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녹취> 이창용 / 한국은행 총재
"앞으로 국내 경기는 IT 경기 개선 등에 따른 수출 부진 완화로 성장세가 점차 개선되면서 금년 성장률도 지난 8월 전망치에 대체로 부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의 경우 석유와 농산물가격 상승으로 9월중 상승률이 3.7%까지 높아졌지만, 연말에는 3%대 초반으로 낮아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한은은 물가안정에 중점을 두고 긴축 기조를 상당 기간 지속하는 한편, 인플레이션 둔화 흐름, 가계부채 증가 추이와 지정학적 리스크의 전개 양상 등을 면밀히 점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영상편집: 조현지)
이번 기준금리 동결로 미국과의 금리 차는 2%p로 유지됩니다.

KTV 김유리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