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2024 정부 업무보고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 토론회 바로가기

공통뷰

장기 결석 학생 전수조사···아동학대 예방·대처 강화
등록일 : 2023.03.17
미니플레이
최대환 앵커>
정당한 이유 없이 장기간 결석한 학생들에 대해서 정부가 전수조사에 들어갑니다.
혹 있을지 모를 아동학대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인데요.
전화로 안전이 확인됐더라도, 직접 찾아가서 확인하는 대면관찰까지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최유선 기자입니다.

최유선 기자>
지난달 장기간 학대로 숨진 채 발견된 인천의 초등학생 A군.
2개월 넘게 학교를 결석했지만, 학대 가해자였던 A군의 부모는 '홈스쿨링'을 한다며 학교의 관리를 피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제2차 사회관계장관회의
(장소: 17일 오후, 정부서울청사)

교육부는 제2차 사회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이러한 사각지대를 보완하기 위한 학생 관리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먼저, 장기 결석 학생에 대한 합동 전수조사가 진행됩니다.

녹취> 이주호 /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유관기관 합동 전수조사를 통해 장기 미인정 결석학생을 대상으로 대면관찰을 실시하여 학생의 위기 징후를 포착하고 조사 결과와 연계하여 피해 아동 및 위기 아동을 지원합니다."

대상은 3월 내 7일 이상 정당한 사유 없이 결석한, '장기 미인정결석' 학생으로 전화로 소재와 안전이 확인될 경우에도 대면관찰까지 실시할 예정입니다.
조사 결과, 학대 피해가 포착되면 지역 내 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상담 등을 진행하고 필요한 경우에는 학대행위자로부터 학생을 보호하기 위한 비밀 전학 등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아동학대 예방과 대처요령을 담은 대응지침도 개정합니다.
적용 범위를 초중고에서 유아·특수교육까지 넓히고 학교와 교육청의 아동학대 예방과 피해 아동 지원 역할을 강화합니다.
장기 미인정결석 학생 관리도 세부적인 결석 이력을 작성해 이상 징후가 발견되면 신고 조치할 수 있도록 합니다.
(영상취재: 김태우 임주완 / 영상편집: 하수현 / 영상그래픽: 민혜정)
이날 회의에서는 탄소중립을 위한 국민 실천운동 계획과 디지털 인재양성을 위한 33개의 핵심관리과제가 잘 추진되고 있는지 그 현황도 점검됐습니다.

KTV 최유선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