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뉴스콘텐츠

KTV 뉴스중심월~금요일 14시 00분
'한-미 스타트업 서밋' 성료···"중기·스타트업 수출 지원"
회차 : 1011 방송일 : 2022.09.22 재생시간 : 01:35 미니플레이

최유선 앵커>
미국 뉴욕에서 열린 한-미 스타트업 서밋이 성황리에 종료됐습니다.
현장에서는 국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제품이 해외 투자자와 바이어의 눈길을 끌었는데요.
김경호 기자입니다.

김경호 기자>
이달 20일과 21일, 이틀 동안 미국 뉴욕에서 열린 한-미 스타트업 서밋.
양국의 대기업과 스타트업, 벤처캐피탈 등 2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이번 행사는 국내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 물꼬를 트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특히, 바이어 발굴에 어려움을 겪는 우리 중소기업을 위한 K브랜드 엑스포가 함께 개최돼 판로 개척에 큰 힘이 됐습니다.
현장에서는 국내 중소기업과 해외 바이어 간 수출 상담회가 열렸습니다.
중소기업 70곳과 바이어 140명이 일대일로 긴밀하게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국내 스타트업 10곳은 미국의 벤처캐피탈을 상대로 투자 설명회를 열였습니다.
국내 중소기업 제품을 홍보하는 공간도 마련됐습니다.
한식과 화장품 등 120개 제품이 현장에서 해외 바이어를 맞이했습니다.
특히, 밀키트로 재탄생한 춘천 막국수가 바이어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이 밖에도 제품 홍보를 위한 다양한 볼거리가 마련됐습니다.
최현석 쉐프는 국내 업체의 트러플 소금으로 독특한 퍼포먼스를 선보였습니다.
(영상제공: 중소벤처기업부 / 영상편집: 진현기)
중기부는 미국뿐 아니라 우리 수출 중소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지원을 계속해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TV 김경호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